인천시, 노후 건축물·교량에 위험 감지 IoT센서 설치
상태바
인천시, 노후 건축물·교량에 위험 감지 IoT센서 설치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3.1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재난사고 예방을 위해 스마트 기술 기반의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을 본격화한다고 10일 밝혔다.

우선 올해 20억원을 들여 재난위험 시설, 국가안전대진단 점검 대상 시설, 학교·항만 시설 등 공공시설물 중 위험도가 높은 시설물 650곳에 사물인터넷(IoT) 위험 감지 센서를 설치할 계획이다.

IoT 위험 감지 센서는 진동, 온도, 갈라짐, 기울기 등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분석·예측하기 때문에 사고 위험 정도를 사전에 측정할 수 있다.

아울러 인천시 재난 안전 상황 시스템, 지리정보시스템(GIS) 통합플랫폼, 빅데이터 플랫폼, 안전 점검·시설물 통합 관리 플랫폼을 안전관리 시스템에 접목해 재난사고 예방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인천시는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으로 도시 경쟁력도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