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0억 먹튀’ 태양광 업체 대표…경찰, 긴급체포
상태바
‘700억 먹튀’ 태양광 업체 대표…경찰, 긴급체포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3.22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발전 사업을 미끼로 수백억원대의 투자금을 챙겨 도주한 업체 대표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로 A(53)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A씨는 2017년 12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태양광 발전시설에 투자하면 수익을 보게 해주겠다”고 피해자들을 속여 700억원 가량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까지 확인된 피해자는 800여 명에 달한다. 이들 중 일부는 10억여원을 투자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이달 초 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지 않고 잠적했다.

이에 추적에 나선 경찰은 전날 오후 지인 집 인근에 숨어있던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에 대한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