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숲 복원 전담 ‘산림생태복원과’ 신설
상태바
산림청, 숲 복원 전담 ‘산림생태복원과’ 신설
  • 류승훈 기자
  • 승인 2021.03.30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은 30일자로 산림복원정책의 전담부서인 ‘산림생태복원과’를 신설했다.

‘산림복원’은 자연적, 인위적으로 훼손된 산림의 생태계 및 생물 다양성이 원래의 상태에 가깝게 유지·증진될 수 있도록 그 구조와 기능을 회복시키는 것을 말한다. 

산림생태복원과는 한반도 산림생태계의 건강성 유지·증진을 위해 관련 기술개발 및 제도 구축을 통해 정책기반을 강화하고 백두대간, 비무장지대(DMZ) 일원, 도서·해안지역 등 핵심 생태축의 산림복원을 확대해 품질을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구상나무 등 고산 수종 복원, 자생식물 보급 및 대량생산을 위한 체계 마련, 전문자격제도 도입, 관계기관 및 지역사회 관계망 구축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산림생태계복원의 품질을 제고한다는 방침이다.

김원중 산림청 산림생태복원과장은 “정책과 연구·기술, 산림현장을 연결한 양질의 산림생태계복원으로 우리 국토의 건강성과 연속성을 확보해 나가겠다”라며, “특히 산림복원 소재산업 발전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