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건축인증 유효기간 5년 연장 가능
상태바
녹색건축인증 유효기간 5년 연장 가능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4.01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녹색건축 인증에 관한 규칙 등 개정 시행

국토교통부는 녹색건축인증(G-SEED) 유효기간을 연장할 수 있게 하는 내용 등을 골자로 ‘녹색건축 인증에 관한 규칙’과 ‘녹색건축 인증 기준’을 개정해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녹색건축인증을 받은 건축주 등은 인증 만료일 180일 전부터 유효기간의 연장을 신청할 수 있다. 현장조사 등을 통해 인증 성능이 확인된 건축물에는 유효기간을 5년간 연장해준다.

녹색건축인증 예비인증과 본인증 시 각각 진행했던 인증심의위원회를 본인증에서만 하도록 개선해 심사 기간을 단축하고 수수료 부담도 줄이게 됐다.

단독주택, 그린리모델링 대상 녹색건축인증의 경우 심사인력을 4명에서 2명으로 줄여 수수료를 인하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