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건설기술인 교육기관 전문건설공제조합 등 15곳 선정
상태바
국토부, 건설기술인 교육기관 전문건설공제조합 등 15곳 선정
  • 류승훈 기자
  • 승인 2021.04.0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건설기술인 종합교육기관과 전문교육기관을 지정한다고 1일 밝혔다.

건설기술인 종합교육기관은 건설기술 분야 전과목과 법령, 정책 등 소양과목을 교육하는 곳이고, 전문교육기관은 안전, 품질 등 특정 분야나 과목을 전문적으로 교육한다.

종합교육기관은 기존 △건설기술교육원 △건설산업교육원 △전문건설공제조합 △건설기술호남교육원 △영남건설기술교육원 등 5곳과 신규 △경복대학교 △스마트건설교육원 등 총 7곳이다.

전문교육기관은 기존 △공간정보산업협회 △국토안전관리원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등 4곳, 신규 △국민재난방지협회 △한국건설안전기술사회 △한국건축시공기술사협회 △한국능력개발원 4곳 등 총 8곳을 선정했다.

교육관리기관인 한국건설인정책연구원이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평가위원회를 구성해 최근 3개월간 심층 심사를 벌였다.

국토부는 매년 교육기관의 기관운영, 교육실적 등 성과를 평가하는 등 교육기관에 대한 사후관리를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