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한솔마을 5단지 이어 무지개마을 4단지 리모델링 승인
상태바
분당 한솔마을 5단지 이어 무지개마을 4단지 리모델링 승인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4.27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평·별동 증축…563→747가구, 연면적 4만6000→9만6000㎡ 증가

경기 성남시는 분당구 구미동 무지개마을 4단지에 대한 리모델링 사업 계획을 승인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월23일 1기 신도시 가운데 처음으로 리모델링이 승인된 분당구 정자동 한솔마을 5단지에 이어 두 번째다.

무지개마을 4단지는 수평 및 별동 증축 방식으로 리모델링이 이뤄져 기존 5개 동에서 7개 동으로 2개 동이 늘어나고, 가구 수는 563가구에서 747가구로 84가구가 증가한다.

연면적은 4만6506㎡에서 9만6408㎡로 4만9902㎡가, 용적률도 172.23%에서 268.89%로 96.66%가 각각 늘어난다.

주차장은 기존 지상과 지하 1개 층 311대 주차면에서 지하 2개 층 759면으로 변경 확대하고 지상은 녹지공간으로 조성한다.

1995년 11월 준공된 무지개마을 4단지는 2015년 9월 조합을 설립해 리모델링을 추진해 왔으며 안전성 문제 등으로 수직증축이 어려워지자 수평 및 별동 증축 방식으로 사업계획을 변경했다.

시 관계자는 “무지개마을 4단지와 한솔마을 5단지 외에 리모델링 공공지원 단지로 선정된 정자동 느티마을 3·4단지, 야탑동 매화마을 1·2단지, 경남선경빌라 등에 대해서도 다양한 지원 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시는 리모델링 공공지원 단지의 안전진단 비용을 무상 지원하며 조합의 사업비는 필요금액의 80% 이내에서, 공사비는 60% 이내에서 융자 지원한다.

또 현재 502억9000만원인 리모델링 기금을 1000억원 규모로 확대 조성해 조합의 자금난을 해결하고, 조합원의 분담금도 낮출 방침이다.

이 밖에 민간전문가 2명을 충원해 올 하반기에 리모델링 지원센터도 설치할 계획이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