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가지 체크리스트로 경영위기 자가진단’ 중진공 보고서 발간
상태바
‘11가지 체크리스트로 경영위기 자가진단’ 중진공 보고서 발간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4.27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중소벤처기업에 발생할 수 있는 11가지 경영위기와 이에 대한 대응방안을 담은 보고서를 발간한다고 27일 밝혔다.

중진공은 11가지 경영위기 체크리스트<아래표>로 경영관리 분야에서 △외부대응 △수익성 △경쟁력 △자금관리 등이다. 또 기술관리 분야에서는 △기술유출 △기술개발 △데이터관리 △인력관리 등이다. 생산관리 분야는 △생산성 △안전관리 △품질 및 현장관리를 제시했다.

중진공은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년간 정책자금을 지원한 5만5042개사의 기업평가 데이터를 바탕으로 경영실패 요인을 조사했다.

실패기업의 평가결과와 부실원인 등을 검토한 뒤, 업종별로 11가지 경영위기 사항을 정의하고, 요인별 상세내용을 소개하며 대처방안과 포인트 등 대응 전략까지 제시했다.

이 보고서는 경영위기 유형별 37가지에 달하는 실패사례와 극복사례도 함께 제시해 보고서 이해도 향상을 돕는다. 이는 그간 기업현장에서 함께하며 수집한 생생한 사례로, 기업이 겪을 수 있는 위기상황과 대처방안을 간접적으로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보고서에는 중소벤처기업이 참고할 수 있도록 신산업 분야의 동향과 전망도 담겼다.

보고서는 중진공 홈페이지(kosmes.or.kr) 내 발간자료 게시판에서 확인하면 된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