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회덕IC 연결도로 기재부 타당성 재조사 통과…올해 안 착공
상태바
대전 회덕IC 연결도로 기재부 타당성 재조사 통과…올해 안 착공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4.30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대전 회덕 나들목(IC) 연결도로 사업이 기획재정부 타당성 재조사를 통과했다고 30일 밝혔다.

회덕 나들목 연결도로 사업은 경부고속도로와 갑천도시고속화도로를 연결하는 나들목을 신설하는 것으로, 충청·영남권과 세종시 신도심(행복도시) 간 접근성을 높이고 신탄진 나들목의 교통 혼잡을 완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총사업비 986억원은 행복청과 대전시가 절반씩 나눠 낸다.

지난해 4월부터 진행된 타당성 재조사 결과 비용 대비 편익(BC)이 1.61, 경제성과 정책·지역 균형발전 등 종합평가(AHP)가 0.687로 경제성과 정책성·사업 타당성이 있는 것으로 나왔다.

회덕 나들목이 신설되면 경부고속도로 회덕 인근에서 행복도시까지 거리가 7㎞ 정도 단축된다.

한경희 행복청 광역도로과장은 “세종 스마트 국가산업단지·세종테크밸리·대전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등과의 연계성도 강화될 것”이라며 “보완 설계와 관련 인허가를 조속히 마무리하고 올해 안에 착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