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동주택 리모델링 컨설팅 시범사업 8개 단지 추진
상태바
경기도, 공동주택 리모델링 컨설팅 시범사업 8개 단지 추진
  • 남태규 기자
  • 승인 2021.05.0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리모델링 추진 여부를 판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컨설팅 비용을 지원해 노후 공동주택 입주자가 리모델링 추진 여부를 결정하는데 도움을 주는 방식이다.

6일 경기도 등에 따르면 도는 ‘공동주택 리모델링 컨설팅 시범사업’ 선정지로 지난 3월 안양시 초원부영아파트 등 2개 단지를 확정해 발표했다. 그러나 공모에 111개 단지가 참여하는 등 높은 수요를 보여 6개 단지를 추가했다.

준공 후 15년이 지났으면서 리모델링 조합 인가가 나지 않고 소유자 10% 이상이 공모 신청에 동의한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한다. 현장 여건에 맞는 리모델링 방안 제시, 사업성 분석 및 세대별 분담금 산정 등의 컨설팅 용역비 절반을 도가 지원하는 방식이다.

선정 단지는 기존 △고양 문촌마을16단지 뉴삼익아파트(956세대·1994년 준공) △안양 초원부영아파트(1743세대·1992년 준공)를 포함해 △군포 충무주공2단지(476세대·1993년 준공) △의왕 목련풍림아파트(354세대·1994년 준공) △성남 정든마을한진7단지(382세대·1994년 준공) △부천 삼익세라믹아파트(781세대·1989년 준공) △용인 동성1차아파트(684세대·1997년 준공) △김포 북변산호아파트(909세대·1995년 준공) 등 총 8곳이다.

도는 기존 선정 때 리모델링 사업 효율성, 주민 의지, 시·군 지원 의지 등을 고려해 점수를 책정했다. 이번 추가 선정에는 기존 선정 당시 차점자 순으로 시·군이 중복되지 않게 했다.

도 관계자는 “예상보다 많은 단지가 컨설팅 지원을 희망했으며, 추가 사업 문의 등 시범사업에 대한 많은 관심을 확인했다”며 “추가 선정을 통해 다양한 여건의 단지에 컨설팅 용역을 진행, 향후 유사 단지에서 참고할 수 있는 사례를 더 많이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남태규 기자] news88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