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클린존’으로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상태바
현대건설, ‘클린존’으로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5.0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은 미세먼지 저감 상품 ‘클린존’<사진>이 ‘iF 디자인 어워드 2021’의 본상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독일의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이 주관하는 iF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클린존은 미국 아키타이저 어워드를 비롯해 국내 우수디자인상품(GD)과 한국색채대상도 수상한 바 있다고 현대건설은 소개했다.

클린존은 에어워셔(Air Washer)와 안개 분사 시스템을 결합한 제품으로 코로나19 상황에 특화된 오염물질 저감 상품이다. 외부 활동 후 실내에 들어가기 전 클린존을 통과하면 에어샤워를 통해 신체에 남아있는 오염물질을 제거하고 살균이 이뤄지도록 설계됐다.

현대건설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디에이치 아너힐즈를 시작으로 다음 달 입주를 시작하는 서초구 반포동 디에이치 라클라스, 7월 입주 예정인 강남구 일원동 디에이치 자이 개포 등에 클린존을 설치할 계획이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