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산, 용산철도병원 개발 본격화…“복합문화공간 재탄생”
상태바
HDC현산, 용산철도병원 개발 본격화…“복합문화공간 재탄생”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6.01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DC현대산업개발이 추진 중인 용산철도병원 부지 개발사업의 사업 절차가 순항하며 용산 역사문화르네상스특구 특화사업과 더불어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1일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용산철도병원 부지 개발사업<조감도>은 용산지구단위계획구역 내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1만948㎡ 부지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부지 내 용산철도병원 본관은 용산역사박물관으로 리모델링해 용산의 헤리티지를 이어가며, 지하 6층~지상 최고 34층 685가구 규모의 주상복합 건물에는 고품격 주거와 함께 쇼핑, 문화가 융합된 주거복합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주거복합단지 개발에 앞서 용산철도병원 본관 리모델링 공사가 지난 5월부터 진행 중이다. 주거복합단지는 올해 말 착공을 목표로 후속 행정 절차를 이어나가고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의 부동산투자회사인 ㈜에이치디씨아이파크제1호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는 28일 국토교통부로부터 용산철도병원 부지 개발사업을 위한 영업인가를 받고 사업을 본격화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개발과 운영의 역량을 집결해 용산철도병원 부지를 주거 이상의 문화적 체험이 공존하는 글로벌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시킨다는 계획이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