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지적재조사지구에 QR코드 안내판 설치…비대면 서비스 강화
상태바
LX, 지적재조사지구에 QR코드 안내판 설치…비대면 서비스 강화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6.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국토정보공사(LX)는 지적재조사지구에 QR코드가 삽입된 안내판을 확대 설치해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11일 밝혔다.

LX는 전국 전체 682개 지적재조사지구에 1400개 이상의 QR코드 안내판을 설치해 지적재조사의 이해를 돕고 있다.

QR코드 안내판은 지적재조사 마을회관·노인정 등 지역을 대표하는 주요 건물의 출입구에 부착됐다. 국민 누구나 QR코드에 접속하면 바른땅(www.newjijuk.go.kr)과 LX홈페이지(www.lx.or.kr)로 연결돼 지적재조사의 절차·사업효과 등을 확인해볼 수 있다.

LX는 또 토지경계를 바로잡는 지적재조사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지구내의 지역주민이 선정한 이장·통장 등을 지역전문가로 위촉해 소통창구를 마련하고 있다.

이주화 지적재조사처장은 “코로나 대응에 안전한 비대면 서비스 제공을 위해 QR코드 안내판을 활용하도록 한 것”이라며 “지적재조사를 통해 신기술을 확대 적용하고 탄력적인 전담팀 운영으로 성공적으로 사업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적재조사는 일제강점기 낙후된 장비와 기술로 제작된 종이지적도를 조사·측량해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함으로써 국민의 재산권 보호와 국토의 효율적 관리에 기여하기 위해 오는 2030년까지 추진된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