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안전관리원, 전국 소규모 건설현장 집중점검
상태바
국토안전관리원, 전국 소규모 건설현장 집중점검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6.14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말까지 민간 소규모 건설현장 4463개소 전수점검키로

국토안전관리원은 14일부터 7월31일까지 집중호우 등 취약시기 사고예방과 건설현장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사망사고가 많이 발생하는 전국 4463개 소규모 건설현장에 대한 집중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집중점검은 공사금액 1억~50억원 미만으로 사고발생 위험 요인이 많은 터파기에서부터 골조공사까지의 공정률이 10∼60%인 건설현장을 전수 조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점검에는 국토안전관리원의 5개 지사와 본사의 지원 인력까지 투입되며 굴착·흙막이, 비계 등 가설구조물, 안전시설물, 건설기계, 추락 및 우기 대비 안전조치 등에 대한 중점 점검이 이뤄질 예정이다.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장은 “소규모 민간 건축공사에 대한 점검을 일시에 집중적으로 실시해 우기 등 취약시기에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위험요인을 사전에 조치하기 위해 집중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