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건설 현장에 무인 로봇 도입…품질·안전 높인다
상태바
현대건설, 건설 현장에 무인 로봇 도입…품질·안전 높인다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6.2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이 무인 로봇을 활용한 건설로보틱스 기술을 건설 현장에 도입한다.

현대건설은 22일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현대중공업 글로벌R&D센터에서 건설로보틱스 기술 시연회<사진>를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현대건설 기술연구원과 현대로보틱스 스마트건설 전문가, 로봇산업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 순찰 로봇과 무인시공 로봇 등의 성능을 시연했다.

현장 순찰 로봇은 건설 현장 주변을 자율주행하면서 각종 정보를 수집하고 원격으로 현장 상황에 대응하는 작업을 선보였다.

현대건설은 현장 순찰 로봇에 다양한 플랫폼 센서를 적용해 유독물질에 대한 오염상태 포착, 현장 주변 레이저 스캐닝 등 다각적인 활용을 기대하고 있다.

무인시공 로봇은 천장 드릴 타공 작업을 수행했다. 이 작업은 근로자가 보호장구를 착용하고 리프트에 올라가 해오던 것이다.

무인시공 로봇은 상단에 부착된 AI 비전(객체 자동인식)을 통해 작업 지점을 찾고 자율주행 기반으로 지정된 작업을 원격으로 수행했다.

로봇 작업은 정확하고 효율적일 뿐 아니라 위험도가 높은 작업 환경에서 근로자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현대건설은 앞으로 페인트, 용접, 조적 등 작업으로 로봇 작업의 적용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연구·개발 투자와 상생협력 체제를 강화해 로봇 기술을 BIM(건설정보모델링) 도면과 연계, 생산성을 높이는 등 품질과 안전을 제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