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빛나는 순간
상태바
[영화] 빛나는 순간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1.06.2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두심과 다큐 PD의 나이 초월 로맨스

‘바다에서 숨 오래 참기’로 기네스북에 오른 제주 해녀 진옥(고두심). 성질도, 물질도 제주에서 그를 이길 사람이 없다.

진옥을 취재하기 위해 서울에서 내려온 다큐멘터리 PD 경훈(지현우).

하지만 진옥의 반응은 냉담하다. 경훈은 진옥의 마음을 열기 위해 그의 주위를 맴돌기 시작하고, 진옥은 바다에 빠진 경훈의 목숨을 구해준 이후 자신과 같은 상처를 가졌음을 알고 경훈에게 마음을 연다.

제주 그리고 해녀의 삶에 깊숙이 들어가게 된 경훈, 그런 경훈을 통해 진옥은 생전 처음 느껴보는 감정들을 마주하기 시작하는데….

6월30일 개봉, 95분, 12세 관람가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