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안전관리원, 특허 기술 12건 무상 이전
상태바
국토안전관리원, 특허 기술 12건 무상 이전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7.26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 분야 중소기업 대상 ‘지식재산권 공개 및 사업화 지원 공모’

국토안전관리원은 기관이 보유한 특허 기술을 무상 이전해 건설·시설 안전 분야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지식재산권 공개 및 사업화 지원’ 공모<포스터>를 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관련 기술을 보유한 국토안전관리원이 기술 고도화 연구개발(R&amp;D) 전문기관인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KAIA), 사업화 및 확산을 주도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등과 함께 주최한다.

3개 전문기관의 협업을 통한 민간기업의 기술 역량 강화와 실질적인 판로지원 등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공모를 통해 국토안전관리원이 이전할 특허 기술은 터널 출입구 결빙방지 장치, 구조물의 비파괴 검사용 부착장비, 나선 보강 기둥 등 모두 12건이다.

이들 기술을 활용해 사업화를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8월 22일까지 기술공유 신청서, 사업계획서 등을 작성해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중소기업 주관의 컨소시엄(3개 기관 이하)으로도 신청할 수 있으며 사업계획이 우수한 기업에는 특허 기술 이전, 교육 지원, 사업화 컨설팅 지원 등 혜택을 준다.

이전 대상 기술 현황,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국토안전관리원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조하면 된다.

박영수 원장은 “이번 공모 사업은 중소기업의 역량 강화를 통한 안전산업의 혁신 성장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