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메타버스’ 활용해 인천 대학생 일경험 지원
상태바
포스코건설, ‘메타버스’ 활용해 인천 대학생 일경험 지원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7.27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은 26일부터 8월20일까지 중부고용노동청과 함께 인천지역 대학생을 대상으로 청년 취업문제 해결을 위한 비대면 인턴실습 프로그램<사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2019년부터 방학기간을 이용해 연 2회 진행됐으나, 코로나19로 중단됐다가 취업난으로 고민하는 청년들을 지원하기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 다시 시작하게 됐다.

포스코건설이 비대면 방식과 MZ세대 취향을 고려해 착안해 낸 것은 3차원 가상세계인 `메타버스`를 활용하는 가상현실 오피스였다. 

‘메타버스’는 가상을 뜻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현실과 가상세계를 혼합한 공간을 일컫는다.

이번에 선발된 12명의 인턴사원들은 ‘메타버스’의 가상공간에 조성된 사무실, 회의실, 교육장, 카페테리아 등을 본인의 아바타로 다니면서 다양한 업무경험과 교육을 받는다.

회의실에서는 서로간 발표를 공유하며 실시간으로 피드백을 받아 조별과제와 업무협의가 가능하며, 교육장에서는 건설상품교육과 취업준비교육을, 카페테리아에서는 멘토와의 고민상담도 할 수 있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