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평택항 수소복합지구 조성 참여…연료전지 사업 추진
상태바
서부발전, 평택항 수소복합지구 조성 참여…연료전지 사업 추진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7.27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서부발전은 경기도 평택에 구축하는 수소특화단지 사업에 참여한다고 26일 밝혔다.

서부발전은 이날 ‘평택항 탄소중립 수소복합지구 조성 선포식’<사진>에 참여해 ‘평택 수소특화단지 구축사업 투자협약’을 온라인 방식으로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정부의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평택항 일대에 수소특화단지-수소도시-수소항만으로 ‘탄소중립 수소복합지구’를 조성하는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수소특화단지에서 생산된 블루수소를 통해 평택항 일대의 화석연료 모빌리티를 수소 기반으로 교체하고, 항만배후도시와 항만산업단지의 에너지를 친환경 수소에너지로 전환하는 게 골자다.

서부발전은 수소복합지구에서 생산된 블루수소를 연료로 활용하는 연료전지 발전사업을 담당한다. 총 1000억원을 투자해 20㎿ 규모의 블루수소 연료전지 발전소를 건설할 계획이다.

블루수소 연료전지는 화석연료인 도시가스를 활용하는 개질수소 연료전지와는 달리 이산화탄소가 포집된 친환경적 수소를 사용해 탄소 배출이 거의 없는 게 특징이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총 112㎿의 연료전지를 자체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만큼 수소연료전지 분야에선 충분한 경험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청정수소를 활용하는 연료전지 사업을 발굴해 에너지 전환 가속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