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가공개 거부에 행소 제기
상태바
원가공개 거부에 행소 제기
  • 111
  • 승인 2004.03.08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부평구 삼산 주공그린빌 2단지 예비입주자협의회(대표 이일호)는 주공 인천본부가 분양원가 공개를 거부함에 따라 행정소송을 제기할 방침이라고 발표.

입주자협의회는 주공측이 공문을 통해 “아파트 분양가격은 건설원가를 고려해분양성과 수익성, 주변거래 시세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결정하고 있다”며 “원가에 대한 구체적 검증 수단과 주택사업의 적정수익률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없는 상태에서 분양원가 공개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전해왔다고 주장.

협의회는 이에 따라 인천참여자치연대와 연대해 ‘정보공개거부 취소 처분에 대한 행정소송’을 제기하는 한편 주공 인천본부장 면담을 요구, 1인 시위, 사이버 시위 등을 전개할 방침.

입주자들은 “지난해 8월 분양받은 2단지 1천622가구(32, 33평형)의 아파트 분양가가 13개월 전 인근 지역에서 분양한 6.7단지에 비해 평당 100만원, 가구당 4천만원이나 높게 책정됐다”며 지난달 19일 분양원가 공개를 촉구.




[111] 1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