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신홍균 회장 “발전소 철거 ‘방치매각’ 발주방식 폐지해야”
장병완 국회 산자위원장에 개선 건의…수익성만 노린 발전사들 고철매각 부담 건설에 떠넘겨
신홍균 대한전문건설협회(전건협) 중앙회 회장은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를 방문해 장병완 산업통상자원위원회 위원장에게 화력발전소 철거공사의 비정상적인 발주방식 개선을 건의했다. 신 회장이 개선을 요구한 발주방식은 ‘방치매각(철거조건부)’으로, 화력발전소 철거시 철거공사가 아닌 고철매각이 주목적이 되며, 건설업체만 고철매각 부담을 떠안고 있는 문제가 발생해 관련 업계에서 민원이 끊이지 않고 있다. 신홍균 회장은 이날 송성홍 광주시회 회장, 유근춘 광주시회 부회장, 도문길 중앙회 건설정책위원장 등과 함께 장병완 산자위원장과 간담회<사진>를 갖고, 방치매각 발주방식의 문제점에 대해 설명했다. 전건협에 따르면 현재 대부분의 발전회사들은 화력발전소 철거시 수익 제고와 행정편의 등을 이유로 건설업체가 철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