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종합
불공정거래, 이제 전건협으로 신고하세요중기부, 전건협 등 15개 중소기업단체에 신고센터 설치

대한전문건설협회를 포함한 15개 중소기업단체에 불공정거래 신고센터가 설치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불공정거래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원활한 상담·신고 및 법률지원을 위해 15개 중소기업단체에 불공정거래 신고센터를 설치한다고 7일 밝혔다.

설치되는 15개 신고센터 중 건설관련 업체가 도움받을 수 있는 곳은 △대한전문건설협회 △대한건설기계협회 △한국전기공사협회 등이다. 피해업체는 센터를 통해 보다 신속하게 상담 및 신고를 접수할 수 있게 됐다.

센터에 신고가 접수되면 중기부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직원 및 전문 변호사를 현장에 파견한다. 상담 및 조사와 함께 법률자문, 분쟁조정 등을 지원하며 접수된 신고가 완료될 때까지 이력을 관리하고 신청인에게 알림서비스를 실시한다.

중기부는 또 중소기업단체와 함께 회원사를 대상으로 불공정 피해 사전 예방 및 피해구제를 위한 거래공정화 교육을 실시하고 불공정 근절 홍보활동도 전개할 계획이다.

한편 중기부는 불공정거래 신고센터가 확대 설치됨으로써 불공정 상담·신고가 훨씬 용이해지고, 피해업체가 보다 원활한 법률지원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또 중기부는 촘촘한 감시망이 불공정행위 예방 및 억제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 2019년까지 40개 중소기업단체에 신고센터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태원 기자  sraris23@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