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종합
중견기업 5년내 5500개로 늘린다산업부, 규제·제도 개선에 박차
수출 유망 중소기업도 500개 육성

정부는 2015년 기준으로 3558개였던 중견기업을 2022년까지 5500개로 늘릴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5일 충북 청주시 오창산업단지 내 중견기업 네패스 공장에서 ‘중견기업 정책혁신 워크숍’을 개최하고 이같은 내용을 담은 ‘중견기업 비전 2280 세부 이행방안’을 발표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중소기업이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각종 규제와 제도를 개선한다.

또 해외 진출이나 성장 가능성이 높은 유망 중소기업 500개를 선정해 정책금융 금리우대·수수료 면제 등 ‘수출 도약형 중견기업’으로 집중 육성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2022년까지 매년 10개씩 총 50개의 지역 대표 중견기업을 선정해 연구개발 예산과 수출·마케팅을 지원하는 방안도 제시했다.

산업부는 이외에도 공정거래 제도개선 및 법 위반행위에 대한 집중 단속 등을 통해 불공정 거래행위를 근절할 방침이다.

유태원 기자  sraris23@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