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기술
제5기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출범… 위원장에 승효상 이로재 대표

대통령 소속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제5기가 16일 출범한다. 위원장엔 종합건축사사무소 이로재의 승효상 대표가 지명됐다.

국토교통부는 국가 건축정책을 총괄하는 제5기 국가건축정책위원회는 승효상 위원장과 민간위원 19명, 기획재정부장관 등 11개 부처 장관 등 30명으로 구성됐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국가 건축정책의 비전과 목표를 제시하고 관계 부처의 건축정책을 심의·조정하는 역할을 맡는다.

위원장은 ‘빈자의 미학’으로 유명한 건축가 승효상이 맡는다. 승 위원장은 서울건축학교와 젊은 건축가 모임 등을 공동 결성·운영했고 초대 서울시 총괄건축가를 역임했다.

민간위원은 건축·도시·조경·문화 등 분야의 학계 및 업계 인사들이 위촉됐다. 대학교수가 10명, 설계 및 디자인 관련 전문가가 9명이다.

국토부는 국건위가 우리나라 국토공간의 디자인 품격을 올리고 건축서비스 산업 및 도시재생 활성화 등 건축을 둘러싼 현안해결에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