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노동지청, 안전조치 미흡한 안산·시흥 건설현장 20곳 적발
상태바
안산노동지청, 안전조치 미흡한 안산·시흥 건설현장 20곳 적발
  • 이창훈 기자
  • 승인 2018.10.08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안산지청은 추락재해예방 감독을 실시한 결과 안전조치가 미흡한 건설현장 20곳을 적발했다고 8일 밝혔다.

안산지청은 지난달 3일부터 21일까지 추락 등의 사망사고가 다발하는 주택, 상가, 근린생활시설 등 공사금액 120억원 미만의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불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추락사고 위험이 있는 경기 안산, 시흥 소재 건설현장 20곳을 적발해 작업중지 명령을 내렸다. 이들 현장은 작업 발판과 안전난간을 설치하지 않는 등 안전조치를 소홀히 한 것으로 드러났다.

안산지청은 안전대책을 세우지 않은 사업주와 현장소장에 대해 처벌할 방침이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