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기술
철도공단, 올해 건축분야 건설사업 관리용역 20건 신규 발주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올해 이천∼문경 철도건설 등 12개 건축사업분야에서 20건의 ‘건설사업 관리용역(책임감리)’을 신규 발주한다고 14일 밝혔다.

철도공단에 따르면 이달 진행되는 대구선 복선전철 하양역 대체 신설공사에 대한 관리용역을 시작으로 이달부터 12개 건축사업에 405억원 규모의 관리용역 발주를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철도공단은 이번 발주하는 건설사업 관리용역의 경우 건축공사 발주시기를 감안해 ‘1사 1공구제도’를 적용, 중소업체에 입찰참여 기회를 넓혀준다는 방침이다.

1사 1공구제는 특정업체의 편중낙찰 방지 등을 목적으로 동시 입찰공고 시 중복낙찰을 금지하는 제도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