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학교 석면공사 감독 강화”
상태바
경북교육청, “학교 석면공사 감독 강화”
  • 이창훈 기자
  • 승인 2019.05.15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교육청은 학교 석면관리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고 학부모들의 불신을 해소하기 위해 석면관리를 강화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교육청은 먼저 이달부터 학교장, 학부모, 시민단체, 외부전문가, 전문 감리단으로 구성된 학교별 학교석면모니터단의 감독 기능을 강화하기로 했다.

학교석면모니터단은 석면 해체·제거 공사 때 현장에 석면 조각이 남아있는지, 집기류 이동은 적정한지, 공사현장의 밀폐 상태는 적정한지 등 석면제거 작업의 모든 과정을 모니터링하게 된다.

교육청은 또 전문검사 기관의 교실 공기 중 석면농도 측정횟수를 당초 연 1회에서 2회로 늘리고, 도내 모든 학교를 조사해 석면지도 오류 여부를 다시 확인할 계획이다.

또 학교장은 석면공사 전 학부모에게 반드시 안내하고, 학교 석면지도 검증 결과와 비산 석면검사 결과를 학교 홈페이지에 공개하도록 할 방침이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이같은 조치로 학교 석면과 관련한 학부모들의 걱정과 우려를 해소하고 학생들이 깨끗한 교육환경에서 건강하게 공부할 수 있는 학교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