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물 34만동의 60%가 화재안전 불량…중대위반 1만6000여건
상태바
건물 34만동의 60%가 화재안전 불량…중대위반 1만6000여건
  • 이창훈 기자
  • 승인 2019.07.08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청, 화재 안전특별조사서 55만동 중 34만동 점검

소방청 화재 안전특별조사 결과 건물 34만개 동 가운데 60% 가까이에서 크고 작은 불량사항이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다. 가스 배관 불량 등 중대한 위반사항은 모두 1만6000여건인 것으로 집계됐다.

소방청은 화재 안전특별조사 대상 대상 55만동 가운데 지난 5월 말 기준 모두 34만개 동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며 그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34만동에서 한가지 이상의 지적사항이 적발된 곳은 20만동(58.8%)에 달했고 양호한 시설은 약 12만동(35.2%)에 그쳤으며, 나머지 2만동은 휴·폐업 상태로 조사가 진행되지 않았다.

화재 안전 상태가 불량 지적사항은 20만동에서 소방·건축·전기·가스 분야에서 모두 87만2607건이 지적됐다. 이 가운데 1.9%에 해당하는 1만6401건은 고장 난 소방시설 방치 비상구 폐쇄 방화구획 훼손 가스 배관 불량 등 중대 위반사항이었다.

나머지 85만6206건(98.1%)은 피난구 유도등 점등 불량, 가스 배관 도색 불량, 주차장 물건 적재 등 비교적 경미한 사항인 것으로 조사됐다.

청은 중대 위반사항이 발견된 6182개 동에 대해서는 형사 입건 58건, 행정명령 271건, 과태료 부과 553건, 기관통보 5300건 등 법적 조치를 하고 30일 안에 보수·정비하도록 했다.

경미한 사안에 대해서는 합동조사단 전문가의 컨설팅을 받아 시설을 개선토록 했으며, 건축·전기·가스 분야에서 보수가 필요한 사항은 해당 기관을 통해 바로잡도록 했다.

[이창훈 기자] smart901@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