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호 국토1차관, 안양공고서 예비건설인 격려…“건설일자리 대책 곧 발표”
상태바
박선호 국토1차관, 안양공고서 예비건설인 격려…“건설일자리 대책 곧 발표”
  • 류승훈 기자
  • 승인 2019.10.29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습훈련 참관하고 건설명장 향한 꿈 격려
◇박선호 차관이 안양공고 재학생 및 교직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국토부 제공)
◇박선호 차관이 안양공고 재학생 및 교직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국토부 제공)

박선호 국토교통부 1차관은 “건설근로자의 임금보호, 적정임금 지급, 근로환경 개선, 경력관리 방안 등의 내용을 담은 건설산업 일자리 지원을 위한 대책을 곧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선호 차관은 29일 안양공업고등학교를 방문해 거푸집 설치, 측량, 드론 교육 등 실습훈련을 참관하고, 건설관련 학과 재학생과 교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건설근로자 교육훈련 여건을 살피고 미래 건설산업을 책임질 건설기능인력 지망 학생들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안양공고는 개교 이래 57년간 건축‧토목학과를 운영하면서 기능장 등을 초빙한 훈련 등 내실 있는 실습교육을 통해 국내 각종 기능경기대회에서 입상하는 등 우수 청년 건설인력을 육성‧배출하고 있는 모범적인 특성화 고등학교로 평가받고 있다.

박선호 차관은 건설업체 취업을 앞둔 3학년 졸업 예정자 등 안양공고 학생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튼튼하고 멋진 건축물을 내 손으로 만드는 전문 건설기능인의 길을 걷기로 한 여러분의 선택에 박수를 보낸다”라며 “우리 건설산업이 사람 중심 경제와 혁신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해서는 누구나 일하고 싶은 좋은 일자리로 거듭나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만간 건설산업 일자리 지원을 위한 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박 차관은 학생들에게 “앞으로 우리 국민들이 생활할 주택, 도로, 철도 등 모든 기반시설(인프라)이 여러분들의 손끝에서 만들어진다는 자부심과 책임감을 가져주기 바란다”고 당부하며 “미래 건설 명장을 선택한 여러분들의 꿈이 반드시 실현될 수 있도록 국토부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류승훈 기자] ryus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