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장기임대주택에 안심 주거환경 구현한다
상태바
LH, 장기임대주택에 안심 주거환경 구현한다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4.06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스마트 원패스 시스템’ 기술 적용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장기임대주택 입주자들이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는 주거환경을 만들기 위해 입주민 접촉없이 공동 승강기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 원패스 시스템’을 적용한다고 5일 밝혔다.

LH는 임대주택 입주민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원격으로 공동현관문을 개방하고, 자동으로 승강기를 호출해 세대 현관까지 편리하게 출입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LH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다중접촉시설에 대한 사회적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스마트 원패스 시스템 도입으로 감염병 우려를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LH는 연간 4만호의 신규 장기임대주택을 공급 중이며, 내년에 준공하는 단지부터 이 기술을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LH 관계자는 “질병에 취약한 고령자 등이 다수 거주하고 있는 장기임대주택에 해당 기술이 도입되면 안심 주거환경을 구현하는 데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