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와동 공공지원 민간임대 우선협상자에 롯데건설 컨소시엄
상태바
파주와동 공공지원 민간임대 우선협상자에 롯데건설 컨소시엄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0.09.14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다운2에는 우미건설 컨소시엄 선정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파주 와동 A2블록(3만1036.9㎡) 공공 지원 민간임대주택<조감도> 우선협상자로 롯데건설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롯데건설 컨소시엄은 이웃과 소통할 수 있는 단지 활성화 계획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다양해진 생활 양식에 대응하는 주거 공간을 제안했다.

또 청년 창업 컨설팅과 문화프로그램을 비롯해 가사 지원 제휴·할인, 신혼부부와 청년을 위한 ‘올인홈’ 주거 서비스 등을 계획했다.

아울러 LH는 울산 다운2 B-3블록(4만3011㎡)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우선협상자에 우미건설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우미건설 컨소시엄은 이웃과 소통할 수 있는 열린 단지 배치와 친환경 디자인을 도입해 단지 경관을 차별화했다. 공간 활용을 극대화할 수 있는 청년 맞춤형 평면도 제안했다.

맞춤형 주거 서비스로는 건강 관리 시설을 비롯해 보육·학습·자기계발 지원 공간과 게스트하우스 등의 공유 공간을 계획했다.

이들 우선협상대상자는 앞으로 주택도시보증공사(HUG)와의 사업계획 협의를 거쳐 임대 리츠(부동산투자회사·REITs)를 설립하고, 기금출자 심의 후 주택건설 착공과 입주자 모집 등의 절차를 통해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공공 지원 민간임대는 주변의 95% 이하 시세로 8년간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주택이다. 파주 와동 A2 블록에는 전용면적 85㎡ 이하 공동주택 858가구가, 울산 다운2 B-3 블록에선 전용 60∼85㎡ 공동주택 652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