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모래 채취시 환경부담금 검토”
상태바
“바닷모래 채취시 환경부담금 검토”
  • 111
  • 승인 2004.03.15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승우 해양장관 “해양환경영향 평가 강화도 추진”

장승우 해양수산부 장관은 5일 “바닷모래를 채취하는 사업자에 대해 생태계 복원을 위한 부담금을 부과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장 장관은 이날 평화방송(PBC) 라디오 시사프로그램 ‘열린세상 오늘’에 출연해”부담금을 환경복원사업과 생태계보호사업, 해양환경보호측정 등에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부담금 부과는 사업자에게 새로운 부담이 되기 때문에 앞으로 다각적으로 검토해 결정할 사안”이라고 덧붙였다. 장 장관은 또 “무분별한 바닷모래 채취를 막기 위해 해양환경 영향에 대한 평가를 강화하는 한편 수입모래 활용 등의 대안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수협중앙회 상임감사 선출과정에서 금품살포 의혹이 제기된 것과 관련, 장장관은 “이미 자체 특별감사팀을 투입했으며, 위법이 확인될 경우 적절한 조치를 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총선을 앞두고 공정선거가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공적 자금이 투입된 수협에서 이런 일이 생겨 안타깝다”고 밝혔다.





 


 

[111] 1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