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종합 부동산·개발
철도공단, 경전선 진주∼광양 구간 전철화 추진
  • 전문건설신문 기자
  • 승인 2017.10.12 08:08
  • 댓글 0

경전선 진주∼광양 51.5㎞ 구간의 전철화 사업이 내년부터 추진된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최근 기획재정부 주관 재정사업평가 자문위원회에서 진주∼광양 전철화 사업 예비 타당성 조사 결과가 통과됐다고 11일 밝혔다.

이 구간 전철화 사업에 대한 기재부의 예비 타당성 조사결과 비용편익 비율(B/C)이 1.54, 경제성·정책성·지역균형발전 등을 종합 고려한 계층화 분석(AHP) 수치가 0.704로 나와 사업추진이 적정한 것으로 결정됐다.

공단은 총사업비 2402억원을 들여 내년부터 2021년까지 전철화 사업을 진행하며, 사업이 끝나면 디젤기관차에서 전기기관차로 변경 운행한다.

이를 통해 미세먼지 발생량을 줄이고 남해안 축 철도수송 효율성을 높일 방침이다.

전문건설신문 기자  koscaj@kosca.or.kr

<저작권자 © 대한전문건설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문건설신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종료된 연재물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