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옥상 녹화사업에 14억원 투입…지원 신청 접수
상태바
대구시 옥상 녹화사업에 14억원 투입…지원 신청 접수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1.2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올해 사업비 14억원을 들여 도심 콘크리트 옥상을 푸른 옥상으로 가꾸는 사업을 벌인다고 27일 밝혔다.

대상은 범어도서관, 시청별관, 팔공노인복지관, 강북경찰서, 대덕경로당 등 공공부문 7곳과 민간부문 30곳이다.

민간부문은 다음 달 9일까지 구·군청 공원녹지과를 통해 신청받아 지원 대상을 선정한다.

지원 가능 건축물은 옥상 녹화 가능 면적 35㎡ 이상인 곳이며 대구시에서 70%까지 비용을 지원한다. 면적에 따라 차등 지원하며 최대 150㎡, 1575만원이 한도다.

대구시는 2007년부터 푸른 옥상 가꾸기 사업을 벌여 지난해까지 250억원으로 축구장 18개에 해당하는 옥상 14만6941㎡(822곳)를 녹지 공간으로 조성했다.

홍성주 녹색환경국장은 “삭막한 도심 옥상이 코로나19로 인한 피로감을 해소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공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