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계약 입찰 담합 2개사 적발…6개월간 입찰 제한
상태바
조달계약 입찰 담합 2개사 적발…6개월간 입찰 제한
  • 전문건설신문
  • 승인 2021.03.19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 담합 의심 계약 선별해 공정위에 조사 의뢰

조달청은 한국수자원공사 등이 실시한 무기응집제 다수공급자계약(MAS) 2단계 경쟁입찰에서 담합한 2개 업체를 적발해 6개월간 입찰 참가 자격 제한했다고 19일 밝혔다.

두 업체는 2014년 5월 이후 총 29건의 MAS 2단계 경쟁입찰에서 사전에 협약서를 작성해 낙찰 예정자 등을 합의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따라 조달청은 두 업체에 대해 6개월간 국가기관 등이 실시하는 입찰 참가 자격을 제한하는 처분을 했다.

조달청은 담합통계분석시스템을 통해 입찰 참여업체 수, 낙찰률, 특정 업체군 동일참가 이력 등 지표를 기준으로 담합 의심 계약을 선별해 공정거래위원회에 조사를 의뢰했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경쟁의 공정한 집행을 저해하는 담합 행위는 앞으로도 관련 법령과 규정에 따라 엄중히 제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

[전문건설신문] koscaj@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