댐 저수구역 무단경작지 등 생태계 복원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댐 저수구역 무단경작지 등 생태계 복원사업 본격 추진
  • 강휘호 기자
  • 승인 2021.05.03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하댐 저수구역에서 시범 사업 시작

환경부는 한국수자원공사와 함께 관리 중인 댐 저수 구역 37곳을 대상으로 ‘댐 저수 구역 생태계 복원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환경부는 2022년까지 생태계 보전·관리 및 복원 전략 등을 구상하는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올해부터 생태계 복원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해 2025년까지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기본계획에는 댐 주변 지역의 생물종 출현 현황 조사·분석 및 생태계 분석 결과를 토대로 선정한 생태복원이 필요한 대상지와 복원 전략 등이 포함된다.

아울러 환경부는 무단 경작 해소 등이 필요한 임하댐 저수 구역을 대상으로 생태계를 복원하는 시범사업을 4일부터 추진한다.

임하댐 저수 구역에 있는 송강 습지와 산림을 연결하고 무단경작지와 훼손지를 생물 서식지로 조성하는 방식으로 설계에 착수해 내년부터 2년간 복원한다.

또 환경부와 수자원공사는 임하댐 저수 구역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그간 무단 경작, 서식지 훼손 등으로 교란된 댐 저수 구역의 생태계를 차례로 복원한다는 방침이다.

[강휘호 기자] noah@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