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미래철도 전략 수립한다
상태바
철도공단, 미래철도 전략 수립한다
  • 김원진 기자
  • 승인 2021.06.14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철도정책 자문단’ 14일 출범식 개최

국가철도공단은 탄소중립 2050과 K-뉴딜 실현과 장래 국토공간 다변화 대응 등에 따른 새로운 철도정책 발굴을 위해 ‘미래철도정책 자문단’ 출범식<사진>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서 공단은 경제·경영, 4차 산업, 교통, 환경 등 7개 분야 약 43여명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앞으로 자문위원들은 미래 철도정책을 기획·발굴하고 관련 사업을 구체화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한반도를 잇는 남북철도를 넘어 향후 유라시아 철도 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남북, 물류분야 전문가도 위촉했다.

김한영 이사장은 “탄소중립 사회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철도중심의 교통체계 실현이 필요하며, 이를 위한 미래철도 전략수립에 자문단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향후 미래 철도시대를 흔들림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원진 기자] wjk@kosca.o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