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업 정부보증서 ‘홀대’
상태바
건설업 정부보증서 ‘홀대’
  • 111
  • 승인 2006.12.11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보증지원 전년비 3천8백억 감소

건설업체들이 신용보증 및 기술보증 등 정부의 보증지원에서 홀대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정부가 보증기금의 부실 해소를 위해 신용보증 지원을 축소하고 창업업체와 혁신형 중소기업 등에 집중하고 있어 건설업 등이 피해를 볼 것이라는 예상이 실현되고 있는 것이어서 중소건설업체들의 자금난 심화가 우려되고 있다.

5일 신용보증기금 및 기술신용보증기금에 따르면 올 상반기 양 기간이 건설업체에 신규 공급한 보증금액은 2조1천987억원에 달했다. 그러나 이 금액은 지난해보다는 총 3천800억 가량 줄어든 것이다. 기관별로는 신보가 지난해 상반기 2조288억보다 865억원이 줄어든 1조9천423억을 신규공급 했고, 기술신보는 절반이상 감소한 2천564억원을 공급하는데 그쳤다. 〈반상규 기자〉



 


 

[111] 1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