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도 안돼 부실시공 논란
상태바
2년도 안돼 부실시공 논란
  • 111
  • 승인 2004.03.08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가 ‘2002 안면도 국제 꽃 박람회’를 앞두고 신축한 태안군 고남면 영목항 호안 일부가 2년도 안된 시점에서 붕괴돼 부실시공 논란이 제기.

태안군과 현지 주민들에 따르면 지난해 말부터 영목항 우측 호안 아래 쪽10여m 가량이 무너지고 금이 가 안전에 큰 위협.

특히 이 호안은 이달 들어 붕괴 속도가 더욱 빨라지면서 기초다짐 부분이 훤히들여다보여 해빙기를 맞아 대형사고 발생 가능성이 제기.

주민 조 모(57.고남면 고남리)씨는 “급하게 공사를 하더니 결국 이런 일이 벌어졌다”며 “관계 당국은 서둘러 현장을 둘러보고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




[111] 1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