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물용 방청·방식
상태바
건축물용 방청·방식
  • 111
  • 승인 2004.01.12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크용사기 국산화

교량이나 교각, 건물 등 건축구조물의 방청·방식을 위해 사용되는 아크용사기가 국내 최초로 개발돼 연간 수백억원의 수입 대체효과를 거둘 수 있게 됐다. 경기도 안산시 경기테크노파크 입주기업인 삼화비철공업㈜는 전기를 사용하는 아연·알루미늄 아크용사기 ‘TWO-M230’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아연, 알루미늄 선을 전기로 녹여 철골 등의 구조물에 정밀한 금속피막을 형성, 구조물에 녹이나 곰팡이가 끼지 않도록 하고 내마모성을 강화하는 제품이다. 아크용사기는 수명이 반영구적인 금속을 소재로 사용하기 때문에 수명이 5∼7년에 불과한 도장이나 도금보다 비용이 저렴하다.

제품의 대당 가격은 1천500만원으로 일본 제품(5천만원)에 비해 저렴하고 전기에너지를 사용하기 때문에 월 평균 사용료(6만4천원)도 기존제품(월 123만원)에 비해 현저히 저렴하다. 수입 대체효과는 물론 완벽한 시공 및 보수가 기대되는 제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111] 1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